광.전.지. CTL.kr

최근 순창군 공무원이 시집을 출간해 화제다. 주인공은 경제교통과에 근무하는 이용옥 계장(59)이다.

이번에 출간된 시집은 ‘신들의 계보에 초대된 나날’(전북문협출판사)로 이용옥 계장의 삶과 에피소드를 담아냈다.

총 100여편의 시로 구성된 이 시집은 강천산과 섬진강, 저자의 고향인 동계면 내령마을의 기억을 서정적으로 담고 있다. 또 순창 지역과 고향 사람 묘사, 여행지에서의 사물을 바라보는 통찰력을 시로 담아내며 독자들로 하여금 삶에 대한 존귀함과 경건함을 느끼게 해준다.

. . . 

 

이용옥 계장은 2003년에 전남과학대학 토목과를 졸업하고, 한국방송통신대학교 법학과, 농학과, 국어국문학과, 일본학과를 졸업해 학업의 끈을 놓지 않고 있다.

전북일보 바로 읽기

http://www.jjan.kr/news/articleView.html?idxno=2038630&sc_section_code=S1N10&sc_sub_section_code=S2N51


출처 : 전북일보(http://www.jjan.kr)

Comment +0